PUNCH DRUNK LOVE

[GALLERIES] AZULEJO GALLERY

2020.11.28 – 12.31
게리 코마린, 강준영

아줄레주 갤러리는 11월 28일부터 12월 31일까지 게리 코마린, 강준영의 2인전 《PUNCH DRUNK LOVE》를 개최합니다.

이번 전시는 폴 토마스 앤더슨 감독의 동명의 영화에서 제목을 따왔습니다. ‘커다란 충격처럼 쇼킹한 사랑’을 뜻하는 영화 《PUNCH DRUNK LOVE》 속 두 주인공들이 우여곡절 끝에 가운데 지점에서 만나듯, 본 전시는 서로 다른 두 예술가의 교차점을 이야기합니다.

《PUNCH DRUNK LOVE》는 이러한 두 예술가의 교집합을 찾아, 두 파트로 전시를 구성하였습니다.
Part 1. 에서는 건축가의 아들인 이들이 ‘아버지’의 영향을 어떻게 받았는지 그리고 어떤 면에서 그 영향을 두 아티스트의 작업에서 발견할 수 있는지 등을 추적해 봅니다. Part 2. 에서는 내용적 공통점을 다루며, ‘집’에서 비롯된 기억에 대한 재해석이란 테마로 두 예술가의 작업을 살펴보고자 합니다.

이번 《PUNCH DRUNK LOVE》 전시는 이 둘의 조우 그 자체를 ‘커다란 충격처럼 쇼킹한 사랑’으로 바라보고자 합니다. 본 전시를 통해 관람객들 또한 ‘PUNCH DRUNK LOVE’를 경험해 보시길 바라며 지난한 2020년을 보낸 우리 스스로를 다독여 주는 시간이 되시길 소망합니다.

아줄레주갤러리
서울시 종로구 삼청로9길 19
02 725 6810

WEB     INSTAGRAM

Share Content